"20세기 100년을 풍미한 현대 산업사회의 원리를 패러다임 1.0으로 부르곤 하는데 이는 최근 등장한 21세기형 환경인 패러다임 2.0과 대비하기 위해서다. 패러다임 1.0의 특징은 주어진 과업의 효율적 수행을 강조하는 효율성 지상주의, 조직과 사회를 과업달성 도구로 보는 기계론적 세계관, 각자 맡은 분야에 선택과 집중하는 전문화, 공식 권한에 기반을 둔 엄격한 상하 질서, 보상과 처벌에 의한 구성원 통제이다. 지난 100년간 사기업과 비영리 공공부문 할 것 없이 패러다임 1.0의 원리를 구현한 피라미드형 거대조직이 주도했다."(신동엽, <2.0시대 몰락 부르는 1.0집착증> 중에서, [동아일보], 2010년 5월7일자, A34면)

*나 또한 이런 시스템으로 세상을 보고 사람을 보지 않는가. 호랑이 눈으로 보고 소처럼 나아가자.

'신문 속 철학 NIP'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인생은 바로 오늘  (0) 2010.05.15
패러다임 2.0의 특징  (0) 2010.05.14
패러다임 1.0의 특징  (0) 2010.05.14
죽기의 실태  (0) 2010.05.14
로비의 시작은 식사나 한번  (0) 2010.05.13
억울한 사람이 많은 세상  (0) 2010.05.13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