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잠에서 깨 눈에 점점 띄기 시작하는 개구리. 너 살아 있어 그리움 잊은 나 질타한다. 2010년 5월21일 남양주.

'서울의 표정 Look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린이바둑대회  (0) 2010.06.12
<맛집 광고> 담소정 칼국수  (0) 2010.06.03
개구리들의 비상  (0) 2010.05.31
물고기 올챙이 잡이 개시  (0) 2010.05.29
코 벌렁벌렁 아까시 향기  (0) 2010.05.27
부처가 동쪽으로 온 까닭은  (0) 2010.05.24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