흩날리는 벚꽃

Poitter 2011. 4. 22. 09:00
바람에 비에 그리고 스스로 흩날리는 벚꽃은 쓰러져 아름답게 마음 밝히고 세상을 다 호령하듯 말하고 행동한 나는 아름답지 못한 죽음 피할 수 있을까 근심걱정(20110422).

'Poitter' 카테고리의 다른 글

흩날리는 벚꽃  (0) 2011.04.22
청춘의 의무(2010.11.25)  (0) 2010.11.25
진심을 보라(2010.11.24)  (0) 2010.11.24
창의성(2010.11.23)  (0) 2010.11.23
사과와 마음(2010.11.22)  (0) 2010.11.22
국화꽃 침묵(2010.11.19)  (0) 2010.11.19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