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이 묻는다

Poitter 2010. 6. 24. 09:00
내뿜는 진한 향기 눈부신 붉은 색깔 꽃들이 물질에 빠진 사람에게 묻는다 순간순간 살아 꿈 주고 희망 주고 존재 의미 밝힌 꽃이었던 적 있었느냐고(20100624).

'Poitter'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느 등산  (0) 2010.06.26
착각하지 마라  (0) 2010.06.25
꽃이 묻는다  (0) 2010.06.24
나이지리아와 그리스를 위한 위로  (0) 2010.06.23
믿지 말라 그 마음  (0) 2010.06.23
지난 일과 새 일  (0) 2010.06.22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