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발끈(2010.11.17)

Poitter 2010. 11. 16. 09:00

신발끈(2010.11.17)

처음 확실히 묶였지만 시간과 부딪치며 조금씩 풀려진 뒤 다시 조여주길 방긋 기다리고 있는 가을 현관 앞 신발끈


'Poitter'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국화꽃 침묵(2010.11.19)  (0) 2010.11.19
진심의 향기(2010.11.18)  (0) 2010.11.17
신발끈(2010.11.17)  (0) 2010.11.16
침묵의 지위(2010.11.16)  (0) 2010.11.15
막힌 코(2010.11.15)  (0) 2010.11.15
진심과 꾸준함(2010.11.12)  (0) 2010.11.12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