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 거리의 연탄은 너는 누구에게 한번이라도 뜨거운 사람이었느냐고 가르치고, 이 봄 들꽃은 너는 누구에게 한번이라도 마음 뛰게 한 존재였느냐고 노래한다. 그대, 들꽃의 노래 들으라(20100418).

2010년 4월18일 서울 가산동 안양천변에 핀 꽃다지.  

'Poitter'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홀로서기  (0) 2010.04.29
말 없는 소통  (0) 2010.04.29
들꽃 함부로 밟지 마라  (0) 2010.04.28
묵빈대처1  (0) 2010.04.28
밤 물소리  (0) 2010.04.27
시냇물  (0) 2010.04.27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