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년 5월5일 서울 용산 국립중앙박물관 뒤편 산책로에 있는 딱총나무. 별사탕이 반짝반짝.

'서울의 표정 Looks'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개미굴과 노동  (0) 2010.05.20
부풀고 있는 소나무  (0) 2010.05.19
별사탕이 핀 딱총나무  (0) 2010.05.19
시들어가는 길가 철쭉  (0) 2010.05.18
단풍나무에 걸린 꽃  (0) 2010.05.18
저무는 라일락  (0) 2010.05.17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0년 5월5일 서울 용산 국립중앙박물관 뒤편 산책로의 단풍나무.

'서울의 표정 Looks'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별사탕이 핀 딱총나무  (0) 2010.05.19
시들어가는 길가 철쭉  (0) 2010.05.18
단풍나무에 걸린 꽃  (0) 2010.05.18
저무는 라일락  (0) 2010.05.17
수줍은 듯 핀 탱자나무 꽃  (0) 2010.05.17
꽃으로 만든 벌집 박태기나무꽃  (0) 2010.05.16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0년 5월5일 서울 용산 국립중앙박물관의 탱자나무. 가시에 붙은 듯 수줍어하는 꽃. 우리의 삶은 어떠한가.

'서울의 표정 Looks'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단풍나무에 걸린 꽃  (0) 2010.05.18
저무는 라일락  (0) 2010.05.17
수줍은 듯 핀 탱자나무 꽃  (0) 2010.05.17
꽃으로 만든 벌집 박태기나무꽃  (0) 2010.05.16
순수한 모습 미나리아재비  (0) 2010.05.15
붉은 마음 모란  (0) 2010.05.14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0년 5월5일 서울 용산 국립중앙박물관 뒤편 산책로의 박태기나무 꽃. 꽃으로 만든 벌집.

'서울의 표정 Look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저무는 라일락  (0) 2010.05.17
수줍은 듯 핀 탱자나무 꽃  (0) 2010.05.17
꽃으로 만든 벌집 박태기나무꽃  (0) 2010.05.16
순수한 모습 미나리아재비  (0) 2010.05.15
붉은 마음 모란  (0) 2010.05.14
낭중지추 골담초  (0) 2010.05.13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0년 5월5일 서울 용산 국립중앙박물관 뒤편 산책로의 미나리아재비꽃. 순수한 자태. 나는 이 순간 나 스스로에게 남에게 순수한가.

'서울의 표정 Look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수줍은 듯 핀 탱자나무 꽃  (0) 2010.05.17
꽃으로 만든 벌집 박태기나무꽃  (0) 2010.05.16
순수한 모습 미나리아재비  (0) 2010.05.15
붉은 마음 모란  (0) 2010.05.14
낭중지추 골담초  (0) 2010.05.13
등나무꽃의 속삭임  (0) 2010.05.12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0년 5월5일 서울 용산 국립중앙박물관 뒤편 산책로의 모란. 붉고도 붉구나, 너의 마음.

'서울의 표정 Looks' 카테고리의 다른 글

꽃으로 만든 벌집 박태기나무꽃  (0) 2010.05.16
순수한 모습 미나리아재비  (0) 2010.05.15
붉은 마음 모란  (0) 2010.05.14
낭중지추 골담초  (0) 2010.05.13
등나무꽃의 속삭임  (0) 2010.05.12
중앙박물관의 산옥매  (0) 2010.05.11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0년 5월5일 서울 용산 국립중앙박물관 뒤편 산책로의 골담초. 숙여도 숨길 수 없는 낭중지추의 아름다움.

'서울의 표정 Look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순수한 모습 미나리아재비  (0) 2010.05.15
붉은 마음 모란  (0) 2010.05.14
낭중지추 골담초  (0) 2010.05.13
등나무꽃의 속삭임  (0) 2010.05.12
중앙박물관의 산옥매  (0) 2010.05.11
안양천변 황매화  (0) 2010.05.10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