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소리'에 해당되는 글 4건

  1. 2010.05.11 물소리의 소리
  2. 2010.04.27 밤 물소리
  3. 2010.04.24 밤 물소리
  4. 2010.04.21 부산한 마음

물소리의 소리

Poitter 2010. 5. 11. 06:30

마음을 홀려 되레 물소리 듣지 못하게 하는 두 눈 감으니 물소리 점점 파고들어 진리의 노래 부르는 것이 아닌가! 모든 것은 흐르고 한 때라고(20100411).

2005년 3월 여의도 샛강공원.

'Poitter'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일출의 미소  (0) 2010.05.12
오늘을 살자  (0) 2010.05.11
물소리의 소리  (0) 2010.05.11
나무잎에 걸린 물방울  (0) 2010.05.10
물소리 일체유심조  (0) 2010.05.09
미래를 가불하지 마라  (0) 2010.05.08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밤 물소리

Poitter 2010. 4. 27. 07:00

많은 존재가 눈을 감는 밤에 더 크게 들려오는 졸졸졸 물소리. 물은 또다시 흘러가건만, 나만 세상 소리에 덧없이 휘둘려 왔구나(20100411).

2005년 8월 선운사 계곡 물.

'Poitter' 카테고리의 다른 글

들꽃 함부로 밟지 마라  (0) 2010.04.28
묵빈대처1  (0) 2010.04.28
밤 물소리  (0) 2010.04.27
시냇물  (0) 2010.04.27
돈 돈 돈  (0) 2010.04.26
우연  (0) 2010.04.26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밤 물소리

Poitter 2010. 4. 24. 06:00

어둠이 세상을 눈에서 쫓아내자 비로소 개울물 소리는 봄 달빛을 머금은 뒤 징검다리 사이로 졸졸졸 흐르고, 뒤이어 시간 흘러가는 소리, 인생이 저 멀리 떠나가는 소리도 온 몸으로 들려오기 시작한다(20100414).

After it darks, the world disappears. A mam listens brook splahing loudly which has moon light and he realizes the time and life flowing to him.


'Poitter' 카테고리의 다른 글

떨어진 목련꽃  (0) 2010.04.24
꽃들의 미소 합창  (0) 2010.04.24
밤 물소리  (0) 2010.04.24
도로가 꽃들  (0) 2010.04.21
벚꽃 피다  (0) 2010.04.21
안다는 것은  (0) 2010.04.21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

부산한 마음

Poitter 2010. 4. 21. 21:30

소리가 멀리 사라진 곳 눈길은 주체하지 못하고 숨죽이고, 징검다리 사이로 졸졸졸 물 흐르는 소리만 파고들어 마음만 부지런히 왔다갔다(20100407).

'Poitter'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화창한 봄날  (0) 2010.04.21
친구야  (0) 2010.04.21
부산한 마음  (0) 2010.04.21
가슴 뛰게 하는 저 꽃  (0) 2010.04.21
흔들흔들 마음  (0) 2010.04.21
시간이 묘약  (0) 2010.04.21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