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실'에 해당되는 글 6건

  1. 2010.09.02 기록하라(20100902)
  2. 2010.07.11 몸의 노래
  3. 2010.05.06 검찰의 스폰서 의혹과 그 존재의 이유
  4. 2010.04.30 떨어진 꽃잎
  5. 2010.04.25 비온 뒤
  6. 2010.04.21 눈 앞의 죽음

기록하라(20100902)

Poitter 2010. 9. 2. 09:00

기록하라(20100902)
 

진실의 반대말은 나쁜 거짓이 아니라 더 사악한 망각 언젠가 누군가 진실의 문 열 것이니 이 순간 소소하게 기록하라

'Poitter' 카테고리의 다른 글

행복은 작은 곳에서 온다(20100904)  (0) 2010.09.04
올챙이 시절(20100903)  (0) 2010.09.03
기록하라(20100902)  (0) 2010.09.02
이 순간 깨어 있으라(20100901)  (0) 2010.09.01
보고(20100831)  (0) 2010.08.31
부러움과 화(20100830)  (0) 2010.08.30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

몸의 노래

Poitter 2010. 7. 11. 09:00
일에 쫓긴 저녁 늦게 돌아가고 맞닥뜨린 아침은 일찍 들어온다
눈 침침 피곤 어른어른 에누리 없는 몸 마음도 진실해 졌으면(20100711)

'Poitter'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다슬기의 교훈  (0) 2010.07.13
자기 눈에 빠지지 마라  (0) 2010.07.12
몸의 노래  (0) 2010.07.11
달팽이 복음  (0) 2010.07.10
하늘을 보라  (0) 2010.07.09
빛은 말한다  (0) 2010.07.08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


"더도 덜도 말고 'PD수첩' 광우병 보도와 한명숙 전 총리 수사과정에서 보여준 만큼의 '열성'을 가지고 수사하면 된다. 그것이 검찰이 존재의 이유를 되찾는 유일한 길이다.개인이나 국가나 사회적 기구나 주어진 '존재의 이유'를 다할 때 우리 모두가 행복하다."(김미라, <존재의 이유> 중에서, [중앙일보], 2010년 5월6일자, 39면)

*입이 하나, 귀가 두 개인 이유는 말을 앞세우기 보다는 좀더 잘 들으라는 뜻 아니겠는가.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

떨어진 꽃잎

Poitter 2010. 4. 30. 09:30

나무 아래 떨어진 저 꽃잎꽃잎 그대 집착하지 말라 노래한다. 그래하여 한 순간 집착을 버려 죽음이 무섭지 않고 이 순간만이 진실임을 깨닫게 한다(20100420).


'Poitter' 카테고리의 다른 글

봄은 어디로  (0) 2010.04.30
부자 마음  (0) 2010.04.30
떨어진 꽃잎  (0) 2010.04.30
봄 기운  (0) 2010.04.30
죽음 앞 삶  (0) 2010.04.30
마음 쓰기  (0) 2010.04.30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

비온 뒤

Poitter 2010. 4. 25. 06:30

비온 뒤 투명한 하늘은 나더러 맑고 진실하게 살아가라 가르치고, 하늘 위에 떠다니는 뭉게구름은 머무르지 말고 늘 새롭게 살라 노래하고 있는데(20100415).

'Poitter'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밤의 목련  (0) 2010.04.25
개화 인연  (0) 2010.04.25
비온 뒤  (0) 2010.04.25
떨어진 목련꽃  (0) 2010.04.24
꽃들의 미소 합창  (0) 2010.04.24
밤 물소리  (0) 2010.04.24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

눈 앞의 죽음

Poitter 2010. 4. 21. 21:41

출근길 지하철로 향하는 횡단보도 앞에서 쌩쌩 지나가는 차. 두어걸음만 더 디뎌도, 신호 못보고 조금만 더 나갔어도, 이미 저 세상 사람 아닌가. 눈앞에 실존하는 죽음. 살아 있는 이 순간, 현재만이 진실(20100408).

'Poitter' 카테고리의 다른 글

꽃잎에 걸린 마음  (0) 2010.04.21
긴급 수배 내 마음 네 마음  (0) 2010.04.21
눈 앞의 죽음  (0) 2010.04.21
귀사  (0) 2010.04.21
화창한 봄날  (0) 2010.04.21
친구야  (0) 2010.04.21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