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향기'에 해당되는 글 4건

  1. 2010.07.18 너의 꽃향기
  2. 2010.05.12 등나무꽃의 속삭임
  3. 2010.05.05 라일락은 가르치고 나는 배운다
  4. 2010.04.21 꽃잎에 걸린 마음

너의 꽃향기

Poitter 2010. 7. 18. 09:00
향기로운 꽃내음 마음조차 밝게하고 그렇지 못한 냄새 사뿐한 몸조차 무겁게 한다 품어내는 향기 저마다 다 다른데 네 삶의 꽃향기 과연 향기로운가(20100718).

'Poitter' 카테고리의 다른 글

커피 한 잔  (0) 2010.07.20
나무 가지치기  (0) 2010.07.19
너의 꽃향기  (0) 2010.07.18
절벽 사이 소나무  (0) 2010.07.17
생각하는 바둑  (0) 2010.07.16
눈 앞에 선 죽음  (0) 2010.07.15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0년 5월5일 서울 서빙고초의 등나무꽃. 아름답고 향기로운 저 꽃. 나는 누구에게 아름다운 향기나는 존재였는가.

'서울의 표정 Looks'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붉은 마음 모란  (0) 2010.05.14
낭중지추 골담초  (0) 2010.05.13
등나무꽃의 속삭임  (0) 2010.05.12
중앙박물관의 산옥매  (0) 2010.05.11
안양천변 황매화  (0) 2010.05.10
거리에 걸린 등불  (0) 2010.05.10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


차례 대로 2010년 4월30일, 5월1일, 3일, 4일 경기도 안양 평촌의 라일락. 꽃도 예쁘지만 향기는 그야말로 온 몸을 전율시킨다. 나는 다른 사람들에게 이렇게 전율을 준 적이 있는가. 꽃은 가르치고 나는 배운다.


'서울의 표정 Look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져가는 모란  (0) 2010.05.06
벚꽃이 떨어진 벚나무  (0) 2010.05.05
라일락은 가르치고 나는 배운다  (0) 2010.05.05
바람과 인연  (0) 2010.04.28
할인 1인 피켓  (0) 2010.04.28
서울 조팝나무  (0) 2010.04.25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

꽃잎에 걸린 마음

Poitter 2010. 4. 21. 21:44

사무실 현관 앞 화분 속에서 향기를 내뿜는 꽃. 매혹적인 몸내음으로 무딘 우리 속에서 봄을 깨우고, 내 마음은 뒤늦게 꽃 잎에 걸려 데롱데롱(20100409).

'Poitter'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벚꽃 피다  (0) 2010.04.21
안다는 것은  (0) 2010.04.21
꽃잎에 걸린 마음  (0) 2010.04.21
긴급 수배 내 마음 네 마음  (0) 2010.04.21
눈 앞의 죽음  (0) 2010.04.21
귀사  (0) 2010.04.21
Posted by 김용출(KIM, YONG CHUL)

댓글을 달아 주세요